봉인된 성인 비디오19 개의 글 중 10 번째 글입니다.

서론 [도촬의 세계]


몰래 카메라를 가방에 감추고, 무방비한 여성을 공격한다. 매니아층에 인기 있는 도촬계 AV이지만, 유통되고 있는 것은 아무리 리얼하게 보여도 가짜일 가능성이 높다.하지만, 이전에는 『패밀리 레스토랑의 웨이트레스, ファミレスのウェイトレス』 등 사전에 미리 각색하지 않은 진검승부 작품이 표면적으로 유통된 적도 있었다.

도촬계 AV는, 어떠한 사람이 어떻게 만들고 있는 것인가. 그 실태를 찾기 위해 취미와 실익을 겸해 진짜 도촬 영상을 찍고 있다는 현역 도촬마[盗撮魔]에 컨택을 취했다.

 

도촬 AV는 모두 사전에 미리 짠 것일까?


98년 RISKY 제작 『페밀리 레스토랑의 웨이트레스, ファミレスのウェイトレス』 범죄영상이기에 구할 수도 없고 관심도 끄길 바란다. 셀 비디오 특징대로 뒷면에 심사기구 봉인씰이 없다.

「진짜」 도촬 AV가 표면적인 루트로 판매되는 것은 우선 없다. 헌팅 AV의 장에서도 적었지만, 현재는 심사 단체를 통할 때, 출연자의 신원 확인을 할 수 있는 신분증의 제시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 AV가 합법적으로 유통되기 위해선 출연자 신분증 제시가 필수다 ▶ 클릭

만일 도촬로 명명하고 있어도, 틀림없이 기획계의 AV 여배우를 모델로 한 “조작한 것” 이다. 하지만, 인디즈 AV발흥기의 90년대 후반은, 아직 심사도 느슨했기 때문에, 많은 제작 메이커가 「진검승부」를 내새운 도촬 AV를 릴리스 하고 있었다. 

  • 인디즈 AV란 심사를 받지 않는 불법 AV로서 90년대 호황기를 누렸다 ▶ 클릭

도촬자는 웨이트레스를 몇 번이나 불러내, 테이블에 가까워져 온 곳을, 남몰래 테이블 아래 low angle의 카메라에 의해, 팬티를 나타낸다. 제복을 보면, 어느 계열의 가게인가 일목 요연했기 때문에 패밀리 레스토랑측이 피해 신고를 제출. 경찰의 수사가 들어가, 판매 메이커 RISKY는 해산에 몰렸다.

 

03년 발매된 『熟 華麗』 과연 범죄 메이커 바키답게 “개인정보 완전공개” 라는 캐치프라이즈를 실었다.

이것은, 여배우의 집을 방문해 거기서 섹스 한다는, 드물것도 아닌 「자택 방문」타입의 숙녀 AV다. 그러나, 속을 자세히 봐 가면 눈을 의심하는 영상이 수록되고 있다.제작자는 여배우가 밖에 나와 있는 틈을 엿보고, 제멋대로 방의 서랍이나 장롱 등을 열어 신분증이나 우편물에 기재된 본명과 주소를 비추는 ‘도촬행위’를 하고 있었던 것이다.

패키지에는, 「보면 만날 수 있다! 주소 본명 개인정보 완전 공개」 라는 캐치프레이즈가 기재되어 있다. 이 기가막힌 일을 메이커측은 여배우에게 아무런 메세지도 전하지 않고 판매하고 있던 것이다.

AV릴리스 후, 스토커 피해를 받은 여배우도 있던 것 같아요. 묘한 남자가 자택의 앞에 들러붙게 되거나 해. 그 여배우는, 메이커 회장 쿠리야마[栗山]씨로부터 100만엔의 배상금을 지불해 받은 것 같습니다. 지금은 판매 취소가 되어 있네요 (메이커 관계자)

 

불법으로 유통되는 도촬계 AV


저자 이가와 요오지[井川楊枝] 씨는 연예인 K.A 로 실명을 피했으나 해당 연예인은 카토 아이[加藤あい] 일 가능성이 매우 높다.

심사 단체를 경유해 정식 유통되는 도촬계 AV는 가짜의 가능성이 높지만, 진짜의 도촬 영상은 지금도 많이 찍혀 불법 루트로 돌고 있다. 「불법」 이라고 말하는 것은, 무수정 DVD나, 해외 서버에 놓여진 도촬계 사이트다. 가부키쵸[歌舞伎町] 의 불법 DVD 판매점의 점원에게 도촬 사정을 물어 보았다.

(샘플의 카탈로그 사진을 가리키면서) 이것은, 대중 목욕탕을 도촬하고 있지만, 가치가 있다구 촬영자는 물론 여자애야 화장용 도구와 함께 소형의 카메라를 숨겨 탈의실과 욕실내를 왔다 갔다하고 있다. 특히 유명한 것은 이 연예인 K·A의 노천탕 도촬 영상. 아마 본인일 것이야!

「불법」 이라고 해도, 카부키쵸등의 번화가에 가면, DVD는 그것들중에서 판매되고 있고, 도촬계의 사이트도 보통 인터넷상에서 액세스 할 수 있다. 이런 AV는 단속이 불가능 한 것일까?

여기에 비쳐 있는 본인이 호소하면, 경찰도 움직인다. 하지만, 본 것 만으로는 이것이 진짜인가 라고 하는 것은 알 수 없잖아? 이 K·A은 호소하면 여기에 비쳐 있는 것이 자신이라고 인정하는 일이 되어, 더욱 더 세상의 관심을 끌게된다. 그러니까 본인은 부정하고 있는 것 같다. 일반인의 경우, 최초로 깨닫는 것은 주변의 남자들 떄문이야 그렇지만, 남자들도 여자가 받는 쇼크를 생각하면, 보통은 말할 수 없지 만일 피해자인 여자가 그것을 알았다고 해도 단념하는 케이스가 많겠지. 재판이 되면, 주위의 시선도 신경이 쓰이고 경찰과의 주고받음도 번거롭고

도촬자는 이런 약점을 알아 비열한 행위에 이르고 있는 것인가. 물론 도촬 행위는 범죄다.오사카의 여자화장실에서 2000명의 여성을 몰래 촬영하고, 그것을 인터넷상에서 판매하고 있던 도촬마(26)는, 2011년에 체포되었을 때, 건조물 침입과 부폐 방지 조례 위반, 외설 도화 판매라고 하는 3개의 죄상에 추궁 당했다.

도촬은 이와 같이 여러 죄상에 저촉되는 케이스가 많아, 게다가 근무자라면 회사를 해고당할 가능성이 지극히 높다. 위험이 큰 범죄행위라고 할 수 있다.

 

현역 도촬마의 고백


어떤 사람이 도촬하고 있는 것인가. 이 길의 프로로 불리고 있는 사람에게 이야기를 들을 수가 없을까 나는 길전호이씨(吉田浩二, 가명)를 소개받았다.

길전호이씨(吉田浩二, 가명)씨는 사교적인 남성으로, 계약 사원으로서 생각보다는 엄중한 회사에서 일하고 있다. 하지만, 8년전, 방범 시큐리티─상품을 판매하고 있는 아키하바라의 『R』라는 가게에 들어가, 건전지로 움직이는 핀홀 렌즈의 소형 카메라를 구입했던 것이 계기로, 도촬의 세계에 들어간다.

나일론제 흑백에 불로 작은 구멍을 내어, 그 구멍 부분에 렌즈를 고정. 지금까지 수백 번이나 이 가방을 이용해 몰래 찍어왔다는 것이다. 

 원래 원조교제를 좋아했단 말입니다. 그런데 1회 3만 엔이나 내고, 풍속보다 시세가 많잖아요? 이렇게 돈을 빼앗긴다면 더 즐길 권리가 있지 않을까? 해서 찍어본것이죠

그에게 죄악감은 전혀 없었다. 자택의 TV 화면에서 본인이 도촬한 영상을 틀어보았을 때는 예상 외로 선명한 화상에 감동해, 원조교제의 섹스 행위보다 흥분했다고 한다. 

그 후, 그는 도촬이 가지는 마약적인 매력에 빠져가 원조교제 만이 아니고, 난교 파티의 모습이나 팬티 엿보기 영상 따위도 그 특수 카메라로 담아 갔다.

 

한 때 교복을 입은 일반인을 대상으로 도촬처럼 은밀히 촬영했던 NANIWA 시리즈

손에 든 가방의 각도를 조절하면서 그 뒤에 이어 계단이나 에스컬레이터를 올라가요. 우연히 출판사의 사람과 알게 되서 그 영상의 캡처 화상을 팔기도 하고 현재 규제가 엄격하지만 그 당시의 에로책은, 길거리 여고생의 팬티, 사진이나 도촬 영상등도 당연한 것처럼 게재하고 있었습니다. 이것으로 맛이 좋다는 느낌을 느껴 버려 몰래 찍은 영상을 도촬계 사이트에 팔게 됐어요

1개 3만에서 20만엔. 본업 이상으로 득을 보게 되었다고 한다. 그는 지금도 덧붙여 가방 안에 핀홀 렌즈를 사용한 도촬 도구를 애용하고 있다

지금은 볼펜형의 도촬 카메라라든지, 아마추어 사이에서는 스마트폰 몰카도 하고 있습니다만 역시 가방형이 제일 안정되어 있고, 쓰기가 좋아요. 앞으로, 때와 경우에 의해, 무선형의 소형 카메라도 사용하기도 합니다만 말이죠

이 무선형이라고 하는 것은, 촬영자가 그 자리에 있지 않아도 영상을 전파로 날려, 떨어진 장소의 리시버로 수신하는 대용품인 것 같다. 대가답다.한 번, 요시다씨는 길에서 다른 젊은 여성의 뒤를 따라붙어, 그녀가 사는 아파트의 창문 틈에 이 카메라를 세팅한 적이 있다고 한다. 

정말로 작은 것이니까, 약간 틈새가 있으면 문제 없어요. 남자친구와의 전화에서의 회화라든지, 방에서의 갈아입음의 모습이라든지 전부 비쳐 있었어요. 그 자리에 없어도 괜찮으니까, 사람의 기색을 짐작 되는 일도 없습니다

원조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라면 몰라도……라고 하는 것도 아니지만, 이런 일반 여성조차 도촬 피해를 당할 가능성이 있으므로 무서운 것이다.나도 모르게 AV에 출연하게 해서 하고 있었다는 사태에 빠질 수도 있을 것이다.

 

『위 글은 이가와 요오지[井川楊枝] 씨의 봉인된 성인 비디오 [封印されたアダルトビデオ] 10장을 번역했습니다』

해당 시리즈 살피기<< 헌팅의 달인, 여감독의 실수로 봉인된 AV [06년도]신체의 일부를 섭취하는 인육 AV [V&R, 93년도] >>